부산 기장군 선별검사소 코로나 종식까지 운영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기장 군민 누구나 검사 가능한 선별검사소가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운영된다.

기장군은 5일 정관보건지소 선별검사소를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관보건지소 선별검사소는 기장군 자체 예산으로 운영하고 있다.

기장군민이면 누구나 증상 유무와 상관없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주민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는 대책 없이 선별검사소를 폐쇄할 것이 아니라 언제든지 주민이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돼야 한다"며 "혈세는 이럴 때 써야 한다"고 말했다.

지난 1월 1일부터 정관보건지소 선별검사소는 7천635명의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해 9명의 확진자를 발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