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형 민관협력 배달앱 '일단시켜'가 출시 100일 만에 1천200개 업체에서 가입하는 등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강원형 배달앱 '일단시켜' 가맹점 1천200개 가입 "일단 안착"

31일 강원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22일 론칭한 일단시켜의 가입 회원은 1만9천 명이고, 가맹점은 1천191개다.

정선과 속초에서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강릉·동해·태백·삼척으로 가맹점을 확대했다.

특히 태백과 정선은 기존 배달앱을 이용하는 음식업체보다 일단시켜 가맹 신청업체가 더 많은 것으로 파악됐다.

도는 오는 7월까지 원주·횡성·영월 등 3개 시군으로 확대한 뒤 연말에는 춘천을 제외한 모든 시군에서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일단시켜는 중개수수료와 광고비, 입점비가 없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운 시기에 한 푼이라도 지출을 줄여야 하는 소상공인에게 적지 않은 비용 절감 효과를 줄 수 있는 배달앱이다.

배달앱에 가입하면 신규 회원에게는 2천원의 할인쿠폰이 제공되고, 강원상품권 온라인 결제를 위한 할인쿠폰도 발급된다.

또 일단시켜 출시 100일 기념으로 5천원의 할인쿠폰이 추가 제공된다.

김태훈 도 경제진흥국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일단시켜 배달앱이 소상공인을 돕고, 상생 분위기 조성에 디딤돌 역할을 하고 있다"며 "지역의 대표 상생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