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제주교육청, 여순사건·제주4·3 교육 활성화

전남도교육청과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여수·순천 10·19사건(여순사건), 제주 4·3사건과 관련한 교육 활성화 등 공동 사업에 나선다.

5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양 교육청은 오는 12일 전남 여수교육지원청에서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하는 '평화·인권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한다.

협약식에는 장석웅 전남도교육감과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이 참석한다.

양 교육청은 여순사건과 제주 4·3사건과 관련한 공동 사업을 추진하고 기념행사, 계기 수업, 체험학습 등을 활발하게 추진한다.

전남·제주교육청, 여순사건·제주4·3 교육 활성화

이와 관련, 적극적으로 행·재정적 지원을 한다.

장석웅 교육감은 "제주4·3 특별법 개정을 뜻깊게 생각하며 여순 사건의 발단이 된 제주 4·3과 연대·협력을 통해 전남의 학생들이 평화·인권 감수성을 가진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