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사 기숙사 및 연구·행정지원시설 등 확충

서울대학교병원은 교육·연구시설 확충을 위해 종합진료지원동을 건립한다고 17일 밝혔다.

서울대병원은 이날 종합진료지원동 건립 기공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종합진료지원동은 구 서울대 간호기숙사 부지(연면적 1만8천724㎡)에 지하 4층, 지상 6층 규모로 건립된다.

기숙사 211호실을 비롯해 교수 연구실, 각종 연구·행정지원시설 등을 갖추고 2022년 10월 완공될 예정이다.

1968년 준공된 간호 기숙사는 지어진 지 50년이 지나면서 시설 노후화가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다.

또 공간 부족으로 교수 연구실과 연구·행정지원시설 등이 분산돼 있어 연구와 업무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판단에 따라 종합진료지원동을 건립하게 됐다고 병원은 설명했다.

서울대병원, 종합진료지원동 건립…2022년 완공 예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