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권역 접종센터' 천안 실내배드민턴장 방문
권덕철 복지장관,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센터 준비상황 점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1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부권역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백신 접종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충남 천안의 실내배드민턴장에 마련된 중부권역 예방접종센터는 순천향대 천안병원이 운영을 맡았으며 화이자·모더나 백신 접종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 백신 제품들은 초저온 냉동시설이 필요하다.

중부권역 예방접종센터에서는 예진·접종·이상반응 모니터링 등 예방접종의 모든 과정을 한 공간에서 수행할 수 있고, 4명의 예진 의사가 근무할 때 하루 최대 600명 접종이 가능하다.

또 대전·세종·충청 지역의 예방접종센터에서 운용할 업무 모델을 만들고, 지역 예방접종센터에서 일할 인력을 교육하는 역할도 수행한다.

권 장관은 이날 현장점검에 앞서 충남·천안시 예방접종 시행추진단, 충청권 의료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개최해 접종센터 운영계획을 보고받았다.

권 장관은 간담회에서 "이달 말부터 시작되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1년 이상 지속 중인 '코로나와의 전쟁'을 종식할 전환점"이라며 "집단면역이 형성될 때까지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접종이 이뤄지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