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하면 울리는' 시즌 2, 다음달 12일 공개

넷플릭스는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두 번째 시즌을 다음달 12일 공개한다고 15일 밝혔다.

천계영 작가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좋아하면 울리는'은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앱이 개발된 세상에서 벌어지는 로맨스를 그린다.

지난 시즌에서는 알람을 울릴 수 없는 고등학생 조조(김소현 분)와 그의 마음을 알고 싶어 하는 혜영(정가람), 선오(송강)의 삼각관계가 그려졌다.

'굿 닥터', '추리의 여왕' 등을 연출한 김진우 PD가 새롭게 합류한 두 번째 시즌에서는 '좋알람' 앱 출시 4년 후 교복을 벗고 어른이 된 세 사람의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