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예방 기여 관련 다섯 번째 감사패
대선주조,코로나19 극복 기여로 부산 동래구청 감사패 받아

사진설명: 1일 부산 동래문화회관에서 열린 감사패 전달식에서 최홍성 대선주조 총괄본부장(왼쪽)이 김우룡 동래구청 구청장(오른쪽)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대선주조 제공.

대선주조가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다섯 번째 감사패 수상소식을 전했다.

대선주조(대표 조우현)는 1일 부산 동래문화회관에서 열린 감사패 전달식에서 대선주조가 동래구청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날 전달식에는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를 대신해 최홍성 총괄본부장이 참석해 동래구청 김우룡 구청장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동래구청은 대선주조가 지역사회 감염확산 방지 및 예방활동에 적극 참여해 코로나19 극복과 구민건강 보호에 기여한 공이 크므로 감사패를 수여한다고 전했다.

지난 3월 동래구청은 대선주조로부터 기부받은 소독용 알코올 20여 톤을 이용해 공공시설과 취약지 등에서 방역활동을 전개하고, 간선도로나 온천천 등 면적이 넓은 장소에는 살수차를 이용해 대규모 소독 약품 살포를 진행하며 감염확산 방지에 힘썼다.

대선주조 임직원들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래구 사직1동을 도와 사직역, 아시아드대로, 버스정류장, 자이언츠파크, 교회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강도 높은 방역을 실시하기도 했다.

대선주조는 이에 앞서 지난 4월 부산 남부경찰서로부터, 지난 5월과 6월에는 남구청, 연제구청, 금정구청으로부터 코로나19 예방 기여 관련 감사패를 수상했다.

조우현 대표는 “향토기업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임한 활동들에 감사패까지 잇따라 주시니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