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제천시는 우호 교류 도시인 중국 후베이성 언스(恩施)주가 의료용 마스크 1만장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중국 언스주, 우호 교류 관계 제천시에 마스크 1만장 보내와

제천시가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와 관련, 지난달 방역 마스크 2천500장을 국제우편으로 배송한 것에 대한 보답 성격이다.

마스크 박스에는 신라의 학자 최치원 선생의 시구 '도불원인 인무이국'(道不遠人 人無異國) 등이 적혔다.

도불원인 인무이국은 도는 사람과 멀리 있지 않고 사람은 나라에 따라 다르지 않다는 의미이다.

중국 언스주, 우호 교류 관계 제천시에 마스크 1만장 보내와

이상천 제천시장은 "모두 힘든 시기에 언스주의 진한 우정에 감사드린다"며 "돈독해진 신뢰 관계를 토대로 다양하고 활발한 교류를 이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두 도시는 2016년 우호 도시 협약 이후 문화예술 초청 공연, 유학생 유치 등 교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