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조자도 잡는다" 충남경찰청,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설치

충남지방경찰청이 국민적 공분을 일으키고 있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을 비롯한 디지털 성범죄에 엄정 대응하기 위해 26일 특별수사단을 꾸렸다.

특별수사단은 올해 말까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등 4대 유통망에서 이뤄지는 디지털 성범죄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지방경찰청 2부장을 단장으로 사이버 수사, 여성·청소년 수사, 피해자 보호와 성인지 교육 담당 등 다양한 부서 관계자들이 협력한다.

피해자 보호와 2차 피해 방지 등에 주력하고 유관 기관·단체와도 긴밀하게 협력한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충남청 관계자는 "운영자, 유포자, 방조자 등 불법행위자들을 엄정히 수사하겠다"며 "사진과 영상 등이 더는 유포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