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공립고 조리원 145명 채용권, 학교장에서 교육감으로

광주시교육청은 4월 1일 자로 관내 공립 고등학교에 근무하는 조리원 145명의 채용권을 학교장에서 교육감으로 이관한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학교가 아닌 시교육청에서 조리원을 채용·관리하게 됐다.

조리원들의 고용이 안정되고 인사 노무 관리, 학교 행정 등 업무도 더 효율화할 것으로 시교육청은 기대했다.

김선욱 시교육청 노동정책과장은 "고용·근로의 질 개선으로 교육 공무직원의 사기나 소속감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