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이웃' 중국 충칭시, 부산시에 마스크 6만장 지원

부산시가 중국 우호 협력도시인 충칭시로부터 마스크 6만장(덴탈 5만장, N95 1만장)을 지원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부산시는 지난 1월 중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자 충칭시에 마스크 1만장, 의료용 장갑 3천세트, 고글 500개를 지원했다.

이에 충칭시는 마스크 6만장으로 갚은 것이다.

부산시에 마스크를 지원한 중국 지방정부는 충칭시 외에도 상하이시, 산둥성, 톈진시, 광저우, 헤이룽장성 등이다.

현재 샤먼시와 선전시, 산시성도 부산에 마스크 지원 의사를 밝힌 상태로 샤먼시 지원 물품은 인천에서 통관 중이다.

부산시가 중국 6개 성·시로부터 지원받은 물품은 마스크 50만9천744장, 보호복 3천802벌, 체온계 200개 등이다.

부산시는 지원받은 물품을 의료계나 취약계층에 우선 배부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