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최근 더욱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고령 보훈대상자들을 위해 밑반찬을 지원하는 '사랑의 밑반찬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경기북부 고령 보훈대상자 위한 사랑의 밑반찬 릴레이

25일 경기북부보훈지청에 따르면 이날 '고양참사랑시민연대'는 고양시 보훈 대상 독거 및 노인 부부 58가구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랑의 밑반찬'을 전달했다.

앞서 18일에는 학교 급식업체인 키즈 앤 스쿨 후원과 보훈지청 자체 예산으로 총 180여가구에 밑반찬이 전달됐다.

보훈지청은 또 오는 26일 한국전력공사 구리전력 지사와 함께 취약계층 국가유공자 300여 가구에 밑반찬을 전한다.

보훈지청 관계자는 "고령의 독거 유공자분들은 대부분 기저질환이 있고, 최근 사회적 거리 두기로 봉사활동도 위축돼 코로나19로 큰 위기를 겪고 있다"며 "밑반찬 지원해주시는 분들 덕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