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만6천여명 혜택…코로나19 사태 경영안정비 명목

경기 성남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소상공인에게 100만원씩의 경영안정비를 지급한다고 24일 밝혔다.

성남시, 내달 모든 소상공인에 100만원씩 지급

지원 대상은 지역 내 4만6천명의 모든 소상공인으로, 연 매출에 상관없이 다음 달에 계좌 입금할 예정이다.

다만 경영안정비를 지원받을 경우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에 지급되는 긴급 생활안정자금(가구당 30만∼50만원)은 받을 수 없다.

시는 이를 위해 460억원의 추경을 편성하고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 개정안'을 오는 30∼31일 예정된 시의회 임시회에 제출할 계획이다.

개정 조례안 부칙에는 시의회 통과 즉시 공포하는 내용을 담게 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