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금물로는 부족해" 통영해경, 코로나19 방지 선박 방역 '총력'

경남 통영해양경찰서 남해파출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이용 선박을 상대로 찾아가는 방역 서비스를 한다고 24일 밝혔다.

해경은 남해군 보건소와 협업해 남해 관내 유·도선과 낚싯배 등 이용객이 많은 다중이용 선박을 대상으로 객실 및 선체 내·외부를 방역 소독에 나선다.

선박의 경우 외국인 선원 승선이 잦고 코로나19 확진자가 비교적 많은 대구·경북지역 낚시객이 찾아오는 등 감염 우려가 있다.

낚싯배 선장 A씨는 "매일 소금물로 자체 방역을 하고 있었는데, 이번 방역으로 불안감을 덜었다"고 말했다.

"소금물로는 부족해" 통영해경, 코로나19 방지 선박 방역 '총력'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