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전·현직 의령군수 동시에 구속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를 받는 경남 의령군 전·현직 군수가 동시에 구속됐다.

경남지방경찰청은 17일 이선두(62) 의령군수와 오영호(70) 전 군수를 각각 구속했다고 밝혔다.

이 군수는 2018년 6·13 지방선거 당시 군 농산물유통기업인 '토요애 유통' 자금 수천만 원을 빼돌려 선거자금으로 활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현직이던 오 전 군수는 선거자금 활용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다.

이 군수는 결백을 주장했고, 오 전 군수는 일부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토요애 유통 전 대표 A씨는 구속되지 않았다.

이 군수는 이런 의혹과 별개로 2018년 지방선거에서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지난해 말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 300만원을 선고받은 상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