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주말에도 코로나19 극복 따뜻한 손길 이어져

부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극복하기 위한 따뜻한 손길이 주말에도 이어졌다.

외식업체 더파티(회장 김성곤)는 14일 부산 연제구 보건소와 해운대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를 찾아 도시락 100개씩을 전달했다.

이 도시락은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 등에게 제공됐다.

부산 남부경찰서 방범순찰대와 경찰관 등 68명은 이날 남구청 강당 등 3곳에 마련된 공적 마스크 포장 현장을 찾아 자원봉사를 했다.

이들이 3장씩 포장한 마스크는 총 85만장으로 남구 지역 주민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부산서 주말에도 코로나19 극복 따뜻한 손길 이어져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