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가 임시 휴점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방문했기 때문이다.

타임스퀘어는 2일 오후 보건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확진자가 지난달 27일 방문했다는 사실을 통보받고 오후 4시 40분부터 임시 휴점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타임스퀘어는 3일까지 휴점하고 매장 방역을 한 뒤 4일 다시 문을 열 계획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