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 대규모 기념식 생략
양승조 충남지사 독립기념관 참배…"독립정신으로 위기 극복"

양승조 충남지사와 도청 간부직원들이 1일 제101주년 3·1절을 맞아 독립기념관과 유관순 열사 추모각을 참배했다.

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 차원에서 대규모 기념식을 생략하고 참배만 하는 것으로 대체했다.

양승조 지사는 "올해는 자랑스러운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년 역사를 바탕으로 새로운 100년을 시작하는 원년"이라며 "코로나19라는 커다란 어려움에 부닥쳐 있지만,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이어받아 국가적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아가자"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