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중한국대사관 '중국의 어려움은 우리의 어려움' 격려문 걸어

중국 주재 한국대사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국인들을 격려하는 현수막을 내걸었다.

베이징(北京)시 차오양(朝陽)구에 위치한 주중 한국대사관은 11일 대사관 철제 담장에 한국과 중국 양국 국기와 '중국의 어려움은 우리의 어려움'이라는 문구를 큼지막하게 새긴 현수막을 설치했다.

이 현수막에는 '중국 힘내요'라는 문구도 함께 적어 신종 코로나로 고통받는 중국인들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길 기원하는 뜻을 전하기도 했다.

앞서 우리 정부는 민관 협력을 통해 중국에 마스크 200만장, 의료용 마스크 100만장, 방호복·보호경 각 10만개 등 총 500만 달러 상당의 긴급 지원을 하기로 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