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신종코로나 심리지원단 가동…불안·스트레스 해소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에 따른 불안, 우울감, 스트레스 해결을 위해 심리지원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심리지원단은 지역 9개 광역·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건강 전문 요원 110여명으로 구성했다.

신종코로나 관련 격리자나 가족, 격리 경험자, 시민 등은 24시간 심리상담 핫라인(☎1577-0199)으로 신청하면 된다.

대구시는 불안 공포 대처법 등을 담은 '감염병 스트레스 마음 돌봄 안내서'도 배포할 예정이다.

김재동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신종코로나로 인해 불안할 때 혼자 힘겨워하지 말고 전문가 상담을 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