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남성 육아휴직 장려금 월 30만원 지원…서울 최초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올해부터 육아휴직 사용 남성에게 월 30만원의 장려금을 최장 1년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서초구에 1년 이상 거주했고 올해 1월 1일 이후 육아휴직을 사용하는 남성은 고용센터에서 발행하는 '육아휴직급여 지급결정통지서'를 지참해 서초구 홈페이지, 동 주민센터, 서초구 가족정책과 등에 장려금 신청서를 낼 수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아빠 육아휴직장려금이 육아휴직을 원하는 남성들에게는
단비 같은 소식일 것"이라며 "현실에 맞는 다양한 정책들을 통해 아이를 키우는 모든 가정이 웃을 수 있도록 올해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성 육아휴직 장려금 제도는 2019년부터 인천 남동구 등에서 시행 중이다.

서울에서 이를 지급하는 사례는 서초구가 최초이며 유일하다.

서초구는 2018년 7월 전국 최초로 '아빠 육아휴직장려금 지급 조례'를 제정했으나, "육아휴직을 하기 어려운 남성이 많다"는 등 반대 의견이 많아 2019년에 관련 예산을 편성하지 못하는 바람에 '전국 최초 시행' 타이틀을 인천 남동구에 내줬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