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 요금 시비 끝에 손님 살해한 50대 종업원 구속영장(종합)

PC방 요금을 두고 다툼을 벌이다 손님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종업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PC방에서 일하는 50대 남성 A씨를 검거해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3일 새벽 서울 관악구의 한 성인 PC방에서 요금 시비로 다투던 50대 손님 B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PC방에는 두 사람 외에 다른 사람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A씨가 도주한 뒤 3일 오전 5시 50분께 복도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추적 끝에 4일 서울 금천구에서 A씨를 체포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해왔다.

A씨는 조사에서 요금 지불 문제로 B씨와 시비가 붙었고, B씨에게 나가라고 요구했는데도 나가지 않고 버티자 화가 나 범행을 저질렀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