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은 사회공헌 활동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을 통해 이웃에게 전달된 물품 상자가 5만개를 넘어섰다고 5일 밝혔다.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적절한 물품을 담아 전달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2013년 7월부터 매년 4∼5회씩 롯데 임직원들이 직접 이웃의 상황에 맞는 물품을 선정해 전달해오고 있다.

롯데는 이날 중앙연구소에서 황각규 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5만 상자 돌파 기념식을 갖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을 실천하기로 했다.

"이웃에게 필요한 물품을"…롯데 플레저박스 5만 상자 돌파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