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동해시가 겨울철 생계 곤란 등을 겪는 위기가구를 지원하고자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을 운영한다.

동해시,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집중 발굴 지원

4일 동해시에 따르면 겨울철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내년 2월 말까지 단전, 단수, 보험료 체납 등을 겪는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기로 했다.

시는 지역 사정에 밝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복지 통·반장으로 동별 복지 사각지대 발굴단을 구성해 형편이 어려운 이웃을 적극적으로 발굴할 방침이다.

위기 가구에는 긴급 생계, 주거, 의료, 교육, 민간자원 서비스 등을 지원하고 찾아가는 복지 상담도 병행할 예정이다.

양원희 복지과장은 "계절적 요인으로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겨울철에 보다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해 소외계층이 따뜻하게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