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곡 즉석밥 시장 500억원 넘는다"…CJ 신제품 출시

CJ제일제당은 즉석밥인 햇반의 잡곡밥 신제품 2종을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햇반 매일콩잡곡밥'과 '햇반 매일찰잡곡밥' 등 신제품은 잡곡을 통해 균형 잡힌 영양을 섭취하려는 소비자가 느는 데 따라 기획됐다.

시장조사업체 닐슨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즉석밥 시장 규모는 3천656억원으로, 이 중 잡곡밥 시장 규모가 472억원에 달했다.

잡곡밥 시장은 올해 들어 10월까지 450억원을 달성하는 등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5% 성장했으며, 이 같은 추세면 올해 500억원을 넘어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햇반의 잡곡 즉석밥 시장 점유율은 80%로 압도적 1위"라며 "햇반 매일잡곡밥 시리즈를 중심으로 시장 성장을 주도적으로 견인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