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포괄임금제 폐지하고 급여인상…집중업무제도 도입

제너시스BBQ그룹은 20일 창사 23주년을 맞아 급여체계를 전면 개편하고 임직원 복지증진 대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수당을 급여에 포함해 일괄 지급하는 포괄임금제를 폐지하고 성과급 제도를 개선해 임직원 보상을 강화하기로 했다.

통상적으로 포괄임금제 폐지 시 실질 급여가 줄어들지만 성과급과 각종 수당을 통해 평균 급여를 17.6% 인상했다고 제너시스BBQ그룹은 설명했다.

주52시간제도 근무 정착을 위해 업무시간 외 PC를 끄는 'PC오프제'와 하루 두 차례(오전 10~12시, 오후 4~6시) 집중업무시간제도를 도입한다.

아울러 우수 직원에 대한 해외연수 기회를 제공하고 사내 동호회 활동, 외국어 교육프로그램, 임직원 자녀 학자금 지원, 업무차량 제공, 통신비·활동비 지급 등 기존 복지제도를 강화한다.

제너시스BBQ그룹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실질 급여를 인상하고 저녁이 있는 삶을 보장하기 위해 대대적인 인사제도 개편을 단행했다"며 "업계 최고 수준의 급여와 복지혜택으로 직원이 행복한 기업문화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