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왼쪽) 연세대 캠퍼스. / 한경 DB

고려대(왼쪽) 연세대 캠퍼스. / 한경 DB

[ 김봉구 기자 ]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는 15~1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2017학년도 정시 대학입학정보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학입학정보박람회 준비위원회가 주최하고 대교협과 EBS(한국교육방송공사)가 공동 주관한다.

정시박람회는 4일간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린다. 입장료는 1000원, 입장 마감시각은 오후 4시30분이다. 올해 박람회에는 연세대·고려대를 비롯해 역대 최대 규모인 전국 135개 4년제대가 참여한다.

참가 대학별 상담관에선 해당 대학 입학 관련 교수와 직원, 입학사정관이 1:1 맞춤형 상담에 나선다. 대입 상담관에선 진학상담 경험이 풍부한 대교협 대입상담교사단이 1:1 상담을 맡는다. 대교협은 “각 대학 전형 결과 분석을 토대로 수험생들 궁금증을 풀어주는 실질적·구체적인 상담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행사에서는 정시 상담뿐 아니라 진학을 희망하는 대학의 입학정보를 검색할 수 있는 입학정보 종합자료관, 진로 관련 검사를 받아보는 심리검사실 등 특별관도 함께 운영된다. 고른기회전형·대입정보포털·대학알리미 홍보관도 마련해 다양한 대입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