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이 베트남에 대한 살상무기 수출금지 조치를 전면적으로 해제하기로 했다.

버락 오바마 미 대통령과 쩐 다이 꽝 베트남 국가주석은 23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정상회담을 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1960∼1970년대 10년간 전쟁을 치른 양국이 40여년 만에 적대적 유산을 청산하고 관계를 완전히 정상화하는 상징적 조치로 풀이된다.

양국은 1975년 베트남전이 끝난지 20년 만인 1995년 수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