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어린이집 폭행 /연합뉴스 TV 방송 캡처

인천 어린이집 폭행 /연합뉴스 TV 방송 캡처

인천 K어린이집 폭행

인천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아이를 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지난 8일 오후 12시50분쯤 인천 연수구의 한 어린이집 교실에서 자신의 딸 A(4)양이 보육교사 B(33·여)씨에게 폭행당했다는 부모의 신고를 접수해 수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어린이집 폐쇄회로(CC) TV 영상에는 A양이 음식을 남기자 B씨는 남은 음식을 먹게 하고 머리를 1차례 강하게 내리치는 등의 모습이 담겨 있다.

B씨는 경찰 조사에서 폭행에 대해 인정해 추가 조사 뒤 아동복지법상 학대죄 적용 등을 검토하고 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인천 어린이집 폭행, 더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인천 어린이집 폭행, 정말 끔찍하네" "인천 어린이집 폭행, 4살 밖에 안된 아이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