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는 서울외곽고속도로 제설작업을 위해 5일 낮 12시 30분부터 중동IC(판교방향)와 장수IC(일산방향) 진입로를 통행 제한했다.

장수IC 진출차로는 인천시가지 정체 때문에 시흥IC로 우회시키는 중이다.

차량정체가 해소돼 제설작업이 원활해지면 해당 진입로를 다시 개방할 예정이라고 공사는 전했다.

또 대전당진고속도로 당진분기점 부근 사고로 차량 정체가 심해 서해안고속도로 방향으로 주행하는 차량을 면천IC로 진출시키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겨울철 자동차 안전장구를 부착하고 안전 운전을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강건택 기자 firstcircl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