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내 기업애로의 신속한 처리를 위한 인터넷 전용 홈페이지가 문을 개설된다.


도는 5일 기업애로 해소를 위한 전용사이트 ‘기업 SOS(Speed One-stop Solution) 충남넷’(http://giupsos.chungnam.net)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충남도는 그동안 현장방문이나 간담회 등 오프라인을 통해 기업애로를 접수 처리하면서 △기업애로 발굴의 한계 △관련기관(부서)간 문서발송에 따른 시간과다 소요 △서비스 지원의 분산 △사후관리가 미흡하다는 판단에 따라 기업애로 전용 홈페이지를 개설하게 됐다.


이에 따라 ‘기업 SOS 충남넷’은 온라인을 통해 △기업애로신청 △처리상황 조회 △기업종합지원 정보 제공 △경제동향 등 기업정보 제공 △기업컨설팅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기업 SOS 충남넷’은 기업애로 처리과정을 △단일애로 △복합애로 현장방문이 필요한 애로로 구분, 복합애로의 경우 관련기관의 원스톱 회의를 통해 처리방안을 도출해 업무처리의 신속성과 효율성을 기하게 됐다.


충남도 박병규 기업애로 담당은 “이번에 개설되는‘기업 SOS 충남넷’은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기업애로 신청과 처리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유비쿼터스(ubiquitous) 역할을 할 것”이라며 “도내 기업들의 기업애로를 해소할 수 있는 창구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기업 애로 전용 홈페이지의 개설로 기존의 충남도 홈페이지의 기업서비스 공간은 ‘기업 SOS 충남넷’배너로 대체하게 된다.


대전=백창현 기자 chbai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