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회의 주재.."초동단계부터 방역 철저"

이명박 대통령은 28일 국내에서 `돼지 인플루엔자'(SI) 추정환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 "국민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예방요령을 포함해 모든 정보를 신속하고 투명하게 알려라"고 지시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장태평 농림수산식품부 장관, 전재희 보건복지가족부 장관 등 관련 부처 장관 및 관계자들과 긴급대책회의를 갖고 이 같이 말했다고 이동관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특히 이 대통령은 "초동단계에서부터 검역과 방역을 철저하게 이행하라"고 주문했다.

이 대통령은 또 이날 외교통상부로부터 멕시코를 여행제한지역으로 지정하는 방안 등에 대해서도 보고를 받고 사태 확산을 사전 차단하기 위한 신속한 대처를 주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연합뉴스) 심인성 기자 sims@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