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대입 수능시험을 맞아 수험생과 중-고교 재학생을 겨냥한 극장가의 마케팅 전쟁이 치열하다. 멀티플렉스 극장 체인 CGV는 6∼10일 전국 11개의 CGV 체인점에서 수험표를 지참한 관객에게 1천원에서 3천원까지 할인 혜택을 준다. 메가박스도 전국 4개관에서 1천∼3천원의 할인 이벤트를 벌이며 브로드웨이 시네마는 하나포스닷컴과 함께 `시험 채점 서비스'를 이용하는 수험생 100명을 밤샘영화축제에 초대한다. 지난해 「달마야 놀자」의 성공사례를 본받아 수요일인 6일로 개봉일을 앞당긴「몽정기」는 6일과 7일 서울극장, 대한극장, CGV강변, MMC, 주공공이, 메가박스 등서울시내 주요 상영관에서 주연배우들의 무대 인사를 마련한다. 이날 나란히 간판을 내걸 「유아독존」은 퀵서비스 업체 협찬을 받아 고사장까지 오토바이로 태워주는 수험생 무료수송 서비스를 실시한다. 이번 주말께 전국관객 500만명 돌파가 예상되는 「가문의 영광」도 "수험생 여러분이 가문의 영광!'이란 제목 아래 수험생을 위한 이벤트를 펼친다. 수험표를 지참한 관객에게 전국 상영관에서 1천원 할인 혜택을 주며 6∼9일 구매한 입장권을 서울 강남구 청담동 83-12 태원엔터테인먼트로 보내면 추첨을 통해 DVD 플레이어, CD 플레이어, 워크맨, 폴라로이드 카메라, 화장품 세트, 「가문의 영광」 OST 앨범 등을 선사한다. 맥스무비를 통해 예매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코코스 식사권과 음료권, 메이크업티켓, 가방 등을 선사하는 사은행사도 준비돼 있다. 12월 개봉 예정인 「품행제로」도 수능시험 고사장에서 초콜릿과 엿 등과 함께 홍보전단을 나눠줄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이희용기자 heeyo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