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독일과의 준결승전에서 한국팀이 1-0으로 아깝게 패하자 관중석의 한 꼬마가 아빠품에 안겨 눈물을 흘리고 있다. /(서울=연합)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