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병원은 국내 여성전문병원으로는 처음으로 산모가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자신의 건강상태와 체질 등에 맞는 분만법을 선택할 수있는 `맞춤분만제'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차병원은 출산방식에 대한 여성들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고, 산모가 원하는 분만방식을 통해 편안하고 안전한 출산을 유도함으로써 산모와 아기의 건강을 지키기위해 맞춤분만제를 도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차병원측은 또 맞춤분만제는 라마즈 분만, 무통분만, 수중분만, 부부분만, 가족분만, 향분만, 공분만,그네분만, 기태교분만, 경락분만 등 국내외 여성들이 가장 선호하고 안전성이 검증된 15종류의 분만법으로 구성되어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차병원은 이날 서울 강남 리츠칼튼호텔에서 `차병원 맞춤분만 무료 공개워크숍'을 열어 예비엄마들에게 여러 종류의 분만법을 소개했다.

(서울=연합뉴스) 서한기기자 sh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