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청은 21일 오전 7시를 기해 충청남.북도 지방에 호우주의보를 내렸다.

기상청은 또 "전북지방에는 21일 낮에, 서울.경기와 강원지방은 21일 밤이나 22일 새벽에 호우주의보가 내려질 가능성이 크다"며 이들 지방에 호우주의보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기상청은 "장마전선이 점차 북상하고 서해상에서 강한 비구름대가 유입되면서 현재 충청지방에는 5∼30㎜의 강수량을 기록한 데 이어 앞으로 40∼80㎜, 많은 곳은100㎜ 이상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오늘과 내일에 걸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150㎜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니 수방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피서객들은 각별히 주의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aupfe@yonhap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