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인 14일 강원도 원주와 경기도 의정부에서 노사화합 체육대회가 각각
열렸다.

해당지역 노총지부와 상공회의소가 주관한 이날 체육대회에는 지역내 노사
관계자와 가족등 수천명이 참여,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특히 이어달리기와 축구 배구등 협동정신및 단체의식이 중요시되는 종목들
을 채택,지속적인 노사화합의 분위기를 살려나갔다.

이날 체육대회에는 지역내 유력인사들도 대거 참석,노사화합행사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원주.횡성지역 노사화합및 근로자청소년 체육대회는 우산 문막 태장 우
천 묵계공단등지에서 5백여명의 노사및 가족들이 참여한 가운데 오전10시부
터 상지대학교 운동장에서 시작.

본행사에 앞서 노사대표는 결의문낭독을 통해 "지역 노사관계의 안정과 국
민경제의 지속적 발전을 위해 공동책임을 지고 발전적이고 생산적인 노사관
계를 확립할 것"을 다짐.

참존 기아써비스 한일전기등 지역내 사업장에서 나온 2백여명의 선수들이
축구 배구 족구 피구 줄다리기 4백m여자계주 4백m혼성계주등 7개종목에 출
전,평소 갈고닦은 기량을 발휘.

이날 행사에는 국회의원 김영진 박정규서울지방노동청장을 비롯 김기열원
주시장 조연호원주지원장 심장수원주지청장 유원상원주지방 노동사무소장등
지역내 거물급 인사들이 참석,최근 원주지방에서 치러진 행사가운데 최대규
모를 자랑.

400m혼성계주에 출전한 진병화씨(삼양유지사료 품질관리실)는 "결실의 계
절인 가을을 맞아 노사화합체육대회가 열려 상당히 의미가 있다"며 "행사를
통해 나누는 끈끈한 정이 노사화합의 정신으로 승화되기를 바란다"고 소감
을 피력.

한편 이날 행사에는 진념노동부장관 홍종달한국노동교육원장 비롯 각계각
층에서 보내온 푸짐한 선물들도 마련돼 참가선수들을 기쁘게 했다.

<>.한국노총 경기북부지부 경기동북부지부와 경기북부상공회의소측은 14일
오후1시 경의국민학교(의정부시 의정부3동 소재)에서 노사정 체육대회를 개
최.

이날 행사에는 서림식품 녹성 중앙염색가공 한국금박공업 무궁화 일화 금
강피혁 우성 교하산업 태진전기 정우금속 신화등 지역내 50여개 사업장 노
사관계자및 가족들이 참석.

이형석의정부지방 노동사무소장은 격려사를 통해 "이번 체육대회가 노사간
일체의식을 확인하고 상호협력을 통해 밝은 미래를 열어갈 것을 다짐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

< 조일훈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15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