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문화 부산시장,김혁규 경남지사,조해령 대구시장,우명규 경북
지사등 낙동강 유역 4개 시도지사는 14일 오후 경남 함안군칠서정
수장에서 낙동강수질오염사태와 관련,긴급대책회의를 갖고 낙동강
의 근본적인 수질개선을 위해 정부에 환경기초시설 투자재원을공동
요청키로 했다.
이들은 이날 대책회의에서 금호강의 하수종말처리장을 위한 대구
시의 1천2백억원과 경남.북도의 오염방지 시설설치를 위한 6천3백
억원등 모두 7천5백억원 규모의 재원을 내년까지 지원해줄 것을 정
부에 요청키로 했다.
이들은 또칠서정수장 상류지역의 벤젠 사용업소들이 이번 오염사
태의 원인제공자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검찰 등 관계기관에 의
뢰,배출업소 색출에 주력하고 여의치 않을 경우 현상금을 거는
방안도 검토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