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은 서울 서대문구 지하철 충정로역 근처의 마포로 재개발5구역에 지을 소형 주상복합아파트인 "e-편한세상 리시온"을 내달초 분양한다.

지하6층 지상21층 규모로 소형평형 아파트 2백58가구와 오피스텔 90실을 공급한다.

지하 1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선다.

평형별 가구수는 아파트의 경우 14평형 32가구,16평형 32가구,18평형 60가구,19평형 1백34가구이며 오피스텔은 17~27평형 90실이다.

평당 분양가는 아파트가 7백10만~7백80만원이며 오피스텔은 4백70만~4백90만원 선이다.

계약자가 원할 경우 아파트의 방2개를 1개로 바꿔주며 발코니도 확장해준다.

오피스텔의 각 층마다 공동화장실이 배치되며 화장실 및 샤워부스를 부엌과 다용도실로 변경할 수 있다.

지하철 충정로역에서 이 건물로 바로 연결된다.

임대수익을 올릴 수 있는 개념으로 설계됐다.

견본주택은 다음달 7일 지하철 강남역 근처에 마련한다.

선착순으로 사전접수도 받는다.

(02)563-1700

[한국경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