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동북부지역의 중심주거지역이 될 신부지구(천안시 신부동) 택지
개발사업이 한창이다.

신부지구는 백화점이 입점한 종합터미널과 함께 최근에 개발이 완료돼
상권이 형성된 신흥상업지역이 인접하고 있어 새로운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곳이다.

도공영개발사업단은 지난해 4월 착공, 현재 70%의 단지조성률을 보이고
있는데 신부지구 8만5천여평에 총사업비 9백20억5천만원을 들여 올연말까지
택지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공급규모는 아파트 2천4백6가구, 단독주택 2백40가구등 모두 2천6백46가구
에 이른다.

공동주택부지 2만9천7백63평은 대림건설(2만8백18평)과 동아건설(8천9백
45평)이 지난해 5월 매입, 현재 아파트 3층이 건축되고 있는데 타지역보다
높은 70%이상의 아파트분양률을 보이고 있다.

단독주택용지중 이주자및 협의양도인택지는 이달하순에, 단독주택용지중
실수요자택지와 근린생활및 근린공공시설용지, 유치원용지는 오는 8월중에
각각 공급될 예정이다.


<>입지여건=지구남측에 백화점이 입점한 종합터미널과 이미 상권이 형성된
대규모 상업지역이 접해있어 천안시의 새로운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는
곳이다.

동쪽으로 경부고속도로와 접해있고 단지동북측에 위치한 천안인터체인지
까지 5분이면 도달할 수 있는데다 이지구를 중심으로 왕복6.8차선의 우회
도로가 나있어 어느방향에서나 진입이 편리하다.

지구남쪽으로 천안시청과 천안역까지 10분이면 충분하고 서쪽으로 천안
공단까지도 10분, 남쪽으로 독립기념관까지는 30분이면 도달할 수 있다.

단국대천안캠스앞 천호저수지에서 이어지는 천안천이 지구중앙을 가로
지르고 있는데 이곳에 하상공원을 만들고 문화의 거리도 조성할 계획이다.

이지구는 규모가 비교적 작은데다 주변에 교육기관이 많아 국민학교 1개만
이 신설되는데 인근에 천안북중 천안북일고 상명여대천안캠퍼스와 단국대
천안캠퍼스등이 위치하고 있다.

동사무소 우체국 파출소등의 관공서가 각각 1개씩, 유치원 1개, 근린공원
1개, 어린이공원 3개, 주차장 1개등이 들어선다.


<>공급규모및 시기=8만5천여평의 사업지구에 건립될 아파트는 2천4백
6가구, 단독주택 2백40가구등 모두 2천6백46가구이다.

평형별로는 전용면적 18평이하 아파트가 1천3백56가구, 전용면적 18-25.7평
아파트가 4백51가구, 25.7평초과 아파트가 5백99가구이다.

단독주택은 종합터미널부근에 2백40가구가 들어선다 대림건설과 동아건설이
지난해 10월과 올초부터 아파트분양에 들어가 현재까지 75%정도의 높은
분양률을 보이고 있다.

단독주택용지(50-70평단위)는 이달하순에, 근린생활용지(1백50-2백평단위)
유치원용지(1백81평) 근린공공시설용지(2백12평)는 오는 8월중에 공급된다.


<>분양가격및 주변시세=분양가격은 인근 상업지역개발에 따른 부지매입
비용이 높아 다른지역 아파트분양가격보다 조금 비싼 평당 2백25만원(9%
옵션포함)에 이르고 있다.

주변아파트시세는 백석동 현대아파트 31평형이 7천2백만원, 구성동 쌍용
아파트 26평형 6천7백만원, 다가동 신성아파트 28평형 7천2백만원, 봉명동
대우아파트 28평형 6천7백만원 등이다.

(천안=이계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