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신규 브랜드 캐릭터 공개

지난 1999년 보험업계 최초의 브랜드 캐릭터로 탄생한 ‘수호천사’는 2013년 한차례 리뉴얼을 거쳐 지금까지 고객 곁을 지켜왔으며, 이날 새롭게 탄생한 3세대 수호천사가 고객 곁으로 힘차게 날아올랐다.

신규 캐릭터는 ‘고객 건강과 행복을 지키는 수호천사’라는 회사의 미션에 맞춰 ‘언제나 가까이에서 사람들을 돕고 행복하게 하는 일에 진심인 수호천사’ 의미에 주안점을 두고 설계했다.

기존 1·2세대 수호천사가 가진 디자인적 아이덴티티는 계승하면서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스럽고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단순화하고 귀여움을 한층 배가한 것이 3세대 수호천사의 특징이다. 또한 메인 캐릭터를 포함 총 5종의 캐릭터를 2D·3D로 함께 론칭해 제작물, 영상, 굿즈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영역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동양생명(6,900 -0.43%) 관계자는 “새롭게 리뉴얼한 캐릭터가 당사 브랜드를 명확하게 각인시키고 브랜드에 대한 친근감을 형성해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는데 한층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뉴스제공=동양생명,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