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NEWS〉
제주항공, 기내 이색 이벤트 전세기 운항
4월18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 기내 팬미팅 위한 전세기 띄워
제주항공 기내 이색 이벤트 전세기 운항

제주항공(23,200 -2.32%)(대표이사 김이배)이 지난 4월18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의 기내 팬미팅을 위한 이색 전세기 편을 띄웠다.

해당 항공편(7C380)은 오전 10시 인천을 출발해 광주, 여수, 부산을 경유해 약 두 시간 반 동안 운항 후 인천으로 돌아왔다. 비행 중 기내에서는 가수 김수찬의 즉석 공연, 팬미팅 등 이색적인 장면들이 연출됐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여객수요 급감에 따라 신규 수요 창출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이번 기내 팬미팅 전세기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 비행을 기획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비행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 편, 제주항공은 거리두기 차원에서 참석 가능 인원을 88석으로 제한했으며 승객들은 출발 전 진행되는 발열검사에서 체온이 37.5도 이하인 경우에만 탑승이 가능하도록 했다. 뿐 만 아니라 해당편에 탑승한 모든 승객들에게는 손세정제와 마스크를 제공하는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운항했다.

뉴스제공=제주항공,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