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아티스트 3팀의 플래닛 오픈…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전세계 팬들과 소통 예정
엔씨소프트 유니버스, 오마이걸-위아이-CRAVITY 합류

엔씨소프트(823,000 +0.98%)(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의 케이팝(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가 오마이걸(이하 가나다순), 위아이, CRAVITY(크래비티)의 플래닛을 15일 오픈했다.

플래닛은 유니버스의 아티스트별 공간이다. 케이팝 팬들은 플래닛에 마련된 FNS(Fan Network Service), 프라이빗 메시지(Private Message), ‘유니버스 오리지널(Universe Originals)’ 등 아티스트가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즐기고 있다.

새로 합류한 아티스트 3팀도 기존 11팀의 아티스트처럼 유니버스의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전세계 팬들과 소통하고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콘서트, 팬미팅, 팬사인회 등 각종 온오〮프라인 행사에도 참여한다.

엔씨(NC)는 유니버스와 공식 SNS에서 아티스트 3팀의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유니버스에서는 신규 아티스트 합류를 기념해 각종 서포트 이벤트도 시작했다. 팬들이 힘을 모아 미션을 달성하면, 유니버스가 지하철 광고나 커피차 지원 등을 통해 해당 아티스트를 응원하는 이벤트다.

엔씨(NC)는 다양한 아티스트를 계속해서 늘려갈 계획이다. 유니버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뉴스제공=엔씨소프트,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