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황근, 청문회서 '온라인 경마' 찬성 입장 밝혀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는 6일 '온라인 경마'(온라인 마권 발행)에 대해 찬성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이개호 의원은 이날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정 후보자를 상대로 "한국마사회 적자 등 말 산업 고사 위기를 타개할 방법이 온라인 경마인데 여야가 공감대를 이뤄 발의된 법안에 대해 농식품부가 반대로 일관해 왔다"며 "물론 반대도 꽤 있지만 찬성도 큰 만큼 전향적으로 판단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정 후보자는 이에 "저도 위원님들의 뜻과 방향이 같다"고 답했다.

현재 국회에는 온라인으로도 마권을 발매하도록 하는 내용의 마사회법 개정안이 계류 중이다.

정 후보자는 앞서 농해수위에 제출한 서면질의 답변서에서도 "비대면·4차 산업시대에 맞게 경마 산업이 지속 발전할 수 있도록 온라인 경마를 도입해야 한다는 의견에는 공감한다"며 "온라인 경마 도입에 필요한 제도적·기술적 보완을 위해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