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6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소상공인과 함께 하는 '전국민 선대위' 회의를 주재한다.

이번 전국민 선대위 회의는 앞서 2030청년, 온·오프라인 200명 등이 참석한 데 이은 세번째 회의로 음식·미용·귀금속제조·의류도매 등 업종의 소상공인 8명이 함께 한다.

이 후보는 코로나 상황에서 소상공인 민생 현장의 얘기를 듣고 이들과 함께 실천 과제 중심의 대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민주당 관계자는 "오직 국민 속으로, 민생 속으로 들어가 민심을 더 경청하기 위해, 앞으로 다양한 직군의 국민을 초청해 현장성 높은 선대위 회의를 지속 개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오후에는 MBC TV '뉴스외전' 생방송에 출연하고 곧이어 유튜브 '외전의 외전'에도 나온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