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사 참여자 안전관리 수준평가 공정성·투명성 확보
국토안전관리원, 전공 대학생 참여한 '국민평가감시단' 운영

국토안전관리원은 건설공사 참여자 안전관리 수준평가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하려고 지역 전공 대학생들이 참여하는 '국민평가감시단'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건설공사 참여자 안전관리 수준평가는 건설기술진흥법에 따라 발주자, 건설사업관리용역업자, 시공자 등 참여 주체별 안전 책무와 안전관리 수준을 평가하는 제도다.

국토안전관리원이 평가 수행기관으로 지정돼 있다.

국토안전관리원은 지난 21일 국토안전관리원 인재교육관에서 국민평가감시단 위촉식을 했다.

국민평가감시단은 경상국립대학교의 건축학과 및 토목공학과 재학생 총 8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안전관리 수준평가의 일부인 현장평가를 참관해 공정한 평가를 위한 감시활동을 벌이게 된다.

박영수 원장은 "평가의 공정성을 확보하고 개선 방안도 함께 마련하도록 대학생들로 구성된 국민평가감시단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