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접촉한 원주시장 음성 판정…7일까지 자가격리(종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해 2일 자가격리에 들어간 원창묵 원주시장이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원주시는 이날 오전 확진 판정을 받은 원주 보훈단체 관계자 A(원주 545번)씨와 원 시장이 지난달 24일 지정 기탁 후원금 전달식에서 접촉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원 시장을 비롯해 확진자와 접촉한 시민복지국장 등 시 관계자 4명이 즉시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원 시장 등은 이날 시 보건소에서 선별검사를 받았으며,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

이들은 7일까지 자가격리한다.

한편 원 시장은 지난 1일 오후 시 보건소에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받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