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서해수호의 날…용사들의 고귀한 희생 잊지 않을 것"

더불어민주당은 제5회 서해수호의 날인 27일 천안함 피격을 비롯해 서해에서 벌어진 남북 간 무력충돌 과정에서 희생한 국군 용사들의 넋을 기렸다.

송갑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날은 제2 연평해전과 천안함 피격, 연평도 포격에 맞서 목숨을 바친 호국영령을 추모하기 위한 법정기념일"이라며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서해수호 용사들의 고귀한 넋을 기리며, 유가족 여러분, 부상 장병 여러분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송 대변인은 "오늘도 서해수호를 위해 헌신하는 장병 여러분께도 격려의 뜻을 전한다"며 "평화는 튼튼한 안보 위에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과 정부는 흔들림 없는 안보, 평화를 만드는 강한 안보를 바탕으로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위한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다시 한번 서해를 수호하다 산화한 전사자들의 명복을 빌며, 그 고귀한 희생을 잊지 않겠다는 다짐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