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조례 개정안 6일 통과 전망"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 송재혁(더불어민주당·노원제6선거구) 부위원장은 본인이 제안한 '서울시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조례 개정안'이 6일 시의회 본회의에서 통과될 전망이라고 2일 전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이 조례안이 통과되면 서울시가 임대 중인 9천106개 점포에 487억원을 지원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송 부위원장은 기대했다.

이 조례안은 지난달 28일 행자위를 통과했다.

송 부위원장은 "서울시가 선도적으로 공공상가의 임대료를 인하함으로써 민간임대 영역까지 이 기운이 확산되기를 바란다"며 "우리나라는 어려울수록 서로 나누며 위기를 극복해왔던 민족"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