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미세먼지 문제 해결하는 연구자에 큰 상"

신당 창당을 준비 중인 안철수 전 의원은 8일 "미국의 엑스프라이즈 재단과 협업해 전 세계 연구진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문제를 제대로 해결하는 연구자나 팀에게 큰 상을 주고자 한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자신의 저서 '우리의 생각이 미래를 만든다'의 요약 글을 올려 이같이 밝히고 "몇 년이 걸리겠지만, 결국 획기적 해결 방법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독일 막스 플랑크 화학연구소에 따르면 미세먼지로 인한 초과 사망자가 전 세계 880만명으로 흡연 사망자보다 많다"며 "미세먼지 중에서도 우리나라 국민을 고통스럽게 하는 초미세먼지가 초과 사망의 가장 큰 원인"이라고 했다.

이어 "(초미세먼지는) 호흡기 질환이 아니라 심혈관계 질환을 일으켜 우리 생명을 앗아간다"며 "정부가 당장 효과를 보지 못한다는 이유로 근본적인 대책을 계속 미뤄서는 결코 안 되는 이유"라고 언급했다.

그는 이와 함께 "추위가 물러나자 미세먼지가 몰려온다고 한다"며 "먹고사는 문제도 어려운데, 우리나라에서는 숨 쉬고 사는 문제도 참으로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마스크를 구하기 어렵지만, 꼭 착용하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